"관계 끝?"…젝스키스 4人 시즌그리팅 공개→강성훈, SNS 언팔로우

12.20 11:12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그룹 젝스키스의 강성훈이 멤버 은지원, 김재덕, 장수원을 비롯해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양현석을 SNS에서 지웠다.



앞서 장수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9 season's greetings"라는 글과 함께 시즌그리팅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장수원을 비롯해 은지원, 이재진, 김재덕만이 함께 했다.



강성훈의 모습은 보이지 않아 탈퇴설에 힘이 쏠린 가운데, 강성훈은 기존 팔로우했던 은지원, 김재덕, 장수원과 더불어 양현석의 계정을 언팔로우(관계를 끊음)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따라 강성훈의 젝스키스 탈퇴가 확실시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한편, 강성훈은 팬클럽 운영자와의 열애설, 기부금 횡령, 사기 의혹 등으로 구설수에 올라 젝스키스 콘서트에도 불참했다. 당시 그는 "그래도 아직 나를 믿어주고 있는 고마운 너희들에게. 내가 할 수 있는 말이라곤 미안하고, 미안하고, 미안하단 말 뿐"이라며 "나에게 남는 건 너희 뿐이었다. 밝혀지겠지"라고 심경글을 남긴 바 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출처 : theqoo
loading
광고 차단 플러그인(AdBlock)을 해제해야 컨텐츠를 보실 수 있습니다.
광고클릭 수익으로 운영되는 사이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