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베트남 고유 풍습 및 학교 달력표지 장식까지..

12.19 08:19

mfveB


베트남 축구 영웅 ‘박항서 매직’으로 베트남 국민들의 한국 사랑이 폭발적이다. 케이팝(K-pop)스타로는 방탄소년단 지민을 향한 베트남 지민팬들의 사랑 역시 매우 뜨겁다. 스포츠와 케이팝(K-pop)의 활발한 해외 진출은 한국의 위상을 높이며 한국 문화에 대한 큰 관심으로 이끌고 있다.




이를 증명하듯 한류 최고주역인 방탄소년단의 멤버 지민의 베트남팬들은 지난 9월 베트남 고유 행사 중추절을 맞이하여 지민의 캐릭터 ‘치미’에서 영감을 받아 ‘대형 치미등’을 제작했고 많은 사람들이 치미등 행사에 참여해 거리행진을 했다고 온라인을 통해 알렸다.




베트남의 ‘중추절‘은 어린이를 위한 날에 가까워 이날엔 아이들이 과자와 사탕을 마음껏 먹고 부모님들과 가면, 용춤, 연등 등 다양한 행사를 즐기며 행복한 하루를 보낸다. 방탄소년단 지민의 인기와 관심이 한 나라의 풍습에도 자연스럽게 반영되었다.




SbRRc

지민의 생일에는 베트남팬들이 자발적으로 ’빈민 아동 돕기‘, ’동물 보호 단체 원조‘, ’베트남 시내 건물 광고‘, ’지민의 유튜브 뮤직 비디오 광고‘ 등 감동적인 사회적 나눔을 실천하고 뜨거운 응원 열기를 보이며 해외의 다른나라 못지 않게 열정을 보였다.




최근엔 한 베트남 중학교에서 제작된 달력 10월달 표지에 방탄소년단 지민의 생일이 있는 10월 동화 속 왕자님 모습으로 멋지게 장식돼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방탄소년단 지민의 인기가 베트남 지역 곳곳에 스며 풍습과 생활 면면을 변화시키는 진풍경이 일어나고 있어 베트남의 인기에 놀라지 않을 수 없다.




이 소식을 접한 팬들은 ’치미등 거리 행진 이라니 멋지다‘, ’베트남팬들 사회적 나눔 감동이에요‘ ’지민왕자님 달력 살 수 없나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최근 미국 ’롤링스톤‘지가 선정한 ’올해의 앨범‘과 ’올해의 노래‘에 이름을 올리며 케이팝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했다는 찬사를 받았다.



출처 : theqoo
loading
광고 차단 플러그인(AdBlock)을 해제해야 컨텐츠를 보실 수 있습니다.
광고클릭 수익으로 운영되는 사이트입니다.